초밥이 이런 맛이었던가! - 도쿄 츠키지시장

“앞으 3 더 기다야 하는데, 괜찮으시겠습니까?
도쿄 시장 (築地市場)에 있는 집 스시다이 (壽司大) 여인이 대단히 미안하단 표정로 물었다.
지난 16일 요일 오전 9시45분이었다. 전 8시30분부터 줄을 섰으니 1시간 15분을 기다린 셈. 여기서 세 시간을 더 서 있야 초밥을 맛볼 있다. 하지만 무도 직이지 .
앞에 플 ‘이 정도는 각오했다’는 듯 심드렁한 로 주니에서 호박씨를 꺼내 까먹었다. 뒤쪽 남자들도 캔맥주를 홀짝이며 간을 때웠다. 우 도 인근 가게에서 떡꼬치를 사다 먹었다. 한국에 돌아와보니 피부가 살짝 그을렸는데, 아래도 이날 줄 서서 기다리다 탄 것 같다.
츠키지는 일본, 아니 전세계에서 가장 큰 수산시장이다. 이 츠키지 한 켠에 작고 허름한 식당이 다닥다닥 붙은 건물들이 몰려있다.
본래 츠키지에서 일하는 사람들이 식사를 해결하던 곳이다. 차츰 싸고 맛있다고 소문 나면서 사람들이 몰린다.
특 6호관(号館)에 있는 다이’ 와 다이와스시 (大和壽司) 는 평일에도 1시간씩 기다리는 건 기본이다.
오후 12시30분, 드디어 다에 들어섰다. 고 긴 절을 스카운터가 차지하고 , 벽을 라 손님들이 빈틈없이 붙어 앉았다. 좌이 12개. 초밥을 쥐는 요리사 4명이니까, 리사 비율이 3대1로 무척 높다. 밀착 서비스가 돋보였다.
자리에 앉자 “오래 기다리게 해 죄송하다서 서비 걀말이 냈다. 포실포실 따뜻하고 달착지 있다. 초밥은 원하는 것을 말하면 쥐어주지만, 일어를 거의 하는지라 세트메뉴를 보았다.
‘니리스시트’는 2,100엔 (약 1만 6,500원) 3,100엔 (약 2만 4,000원) 짜리 있고, ‘제철추천’는 3,650 (약 2 8,700원)이다.
‘한국 경쟁 있는 가격지, 본이라 해도 비지 않은 ...’라고 생각하며 붉은 밥 입에 넣가 생각이 었다. 이 정도 맛이면 싼 편이었다.
밥이 원래 이런 맛던가. 입에 초밥 밥이 터지 흩어졌다. 밥이 차갑지 고 따뜻 분 면서 시지도 않고 달지도 않아 딱 맛있. 밥과 생선이 따로 놀지 않고 부드럽게 섞.
세트를 주문하더라도 하나씩 순서대로 초밥이 다. 가장 맛있게 먹도록 배려했다. 간장을 따로 찍어먹 요가 없다. 다랑어 은살은 츠케 (간장, 미림 등을 섞어 만든 양념)에 살짝 담갔다가 초밥을 쥐고, 전갱이는 간장 대신 금을 리고 실파를 얹는다. 각 생선의 맛 최대한 끌어내는 양념을 해준다.
다이와스시는 초밥세트가 3,150엔 시작한다. 게 2개를 는지라 넓고 좌 22개 많기 에 손님이 많이 몰려도 다른 초밥집보다 회전이 빠른 편이다. 스시다이보다는 다이와스시가 조금 더 유명하다. 그래서인지 서비스가 다소 기계적이고 딱딱단 평을 듣기는 한다.
츠키지 장외시장 깊숙이 들어가면 참치붉은살 (마구로)나 톡톡 터지는 맛이 일품인 연어알 (이쿠라), 고소함의 극치인 성게알 (우니)을 얹은 덮밥 (돈)을 파는 가게가 많다. 값싸고 푸짐하고 싱싱하다.
가격은 대부분 가게가 같다. 참치붉은살과 달걀말이를 얹어주는 ‘마구로돈부리’ 700엔, 참치붉은살과 연어알을 얹은 ‘이쿠라마구로돈부리’ 800엔, 참치붉은살과 연어알, 성게알을 얹은 ‘삼 (三色 )돈부리’가 900엔이다. 대접에 따뜻한 밥을 담고 재료를 얹어준다. 고추냉이 (와사비)를 함께 얹어준다. 싱거우면 테이블에 놓인 간장을 뿌려 먹으면 된다.
스시다이(壽司大): 주소 築地5-2-1 場內 6号館 / 전화 03-3547-6797 / 영업시간 오전 5시~오후 2시 / 일요일·공휴일·시장쉬는날 휴무 / 12석 / 카드 사용불가 / 엔화만 받음
다이와스시(大和): 주소 築地5-2-1 場內 6号館 / 전화 03-3547-6807 / 영업시간 오전 5시30분~오후 1시30분 / 일요일·공휴일·시장쉬는날 휴무 / 22석 / 신용카드 사용불가 / 엔화만 받음
츠키지장외시장 덮밥집: 마구로돈 700엔, 이쿠라마구로돈 800엔, 삼색돈 900, 100엔 / 오전 5시쯤 문 열고 오후 3시경이면 대부분 문 닫는다.
이번 츠키지시장 스시서 먹던 은 충습. '미스터 초밥왕'이나 '키라라의 일' 같 일본 만화책에서 초밥을 환상적으로 묘사하는 걸 읽으면서 "뻥이 심하군" 생각했습니다.
그런데 완전 거짓은 아니더군요. 만화에 묘사하는 초밥맛이 실제로 느껴지더군요, 물론 전부는 아지만. 다시 맛보고 싶어지네요.
  윤여송 大和=yamato 12/28 00:16 09  
 
  Master2 츠키지를 가보셨군요. 일본어를 하면 더 편합니다. 그리고 大和는 "다이와" "야마토" 두가지로 읽는데 여기 식당은 "다이와" 입니다. ^^

그리고 요샌 일본 음식값이 한국보다 쌉니다. 웃기는 짜장이죠. 12/28 03:05 06  
 
 
  김상현 츠키지 정말 맛있죠.. 그래서 일본을 가면 긴자쪽에 호텔을 잡는 이유가 츠키지와 15분내면 갈수 있기 때문에 그렇죠  12/28 12:09 41    
 
  홍진표 시부야에 '츠키지혼텐' 이라는 회전초밥집이 있는데 한접시에 105엔, 우리나라 돈으로 1000원도 안되는 정말 말도안되는 가격으로 아주 맛있게 먹었는데 여기도 한번 가봐야겠네요... 12/28 15:59 26    
 
  이상민 츠키지에서는 에도긴도 아주 좋습니다. 니프티 같은 일본 검색엔진에서 江戸銀이라고 검색하시면 있습니다. 츠키지 내에서는 본관과 신관 2점포 체제입니다. 12/29 21:45 15